윤엽이의주접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1-09-08 (목) 14:45
홈페이지 http://www.yunyop.com
ㆍ추천: 0  ㆍ조회: 8682      
IP: 59.xxx.215
이소선 어머니
 
 
 
이소선 어머니 부활도를 제작했다.
집회장 여기저기를 다녔지만 한번도 인사를 드린적이 없었는데 몹시 후회가 된다.
어머니는 백합을 좋아하셨다고 한다. 평생 약한자를 안아주신 어머니의 품에는 백합의 내음이 날지도 몰랐겠다.
내가그리고 내가 안기고 싶었다. 어머니
이름아이콘 들풀
2011-09-14 09:21
어렵기만 하더군요. 인사드리는게 뭐가 그리 어려웠느지...  저도 후회가 되네요."지겹도록 고마운 사람들아" 를 읽고
어머니 인형과 전태일 열사 인형을 만든다고 벼른게 몇년이 후딱 지났어요 ㅠㅠ  강정에서 만들어야겠습니다.
강정 삼거리에 어머니 분향소가 있답니다. 49제까지 지내녀구요
   
이름아이콘 박민기
2011-11-02 23:36
안녕하세요 전 대학교 재학중인 1학년입니다 다름이 아니라 이 어머니 사진을 제가 어머니의 밥상이라는 주제로 달력을 만들고 싶은데 써도 되는지 물어보고 싶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49 그림책을 냈습니다. [5]+4 관리자 2012-07-17 9137
448 이소선 어머니 [2] 관리자 2011-09-08 8682
447 영어 내약력 ㅎㅎ [4] 2003-09-05 7221
446 겨울나무 [1] 관리자 2012-01-18 5955
445 벌어먹기 존나 힘들다 씨발. [3] 2005-05-01 5942
444 김규항선배랑 이바구 [2] 관리자 2011-12-27 4751
443 까만고무신 하얀고무신 2005,08,19 [1] 관리자 2008-09-05 4671
442 감자심기 관리자 2013-04-02 4069
441 목리,사람,윤엽 전 비평문 -김성호 김성호님이 써주심. 2005-01-23 3949
440 백일홍 관리자 2012-07-21 3882
439 감나무 2005-05-01 3802
438 크리스마스 관리자 2012-12-25 3719
437 빨대 관리자 2011-11-29 3698
436 쩜프 2005-04-07 3695
435 봄. 2005-05-01 3686
434 집으로 가는 길 [3]+2 관리자 2013-08-29 3660
12345678910,,,29